딜라이트보청기

언론 속의 딜라이트

2018-11-02

“무료청력검사·상담까지” 딜라이트 보청기, 노인성 난청 공개강좌 접수 시작

딜라이트
조회수  |  40

초고령사회로의 진입을 앞두고 있는 우리나라의 노인성 난청 인구가 계속해서 증가하고 있다. "난청을 방치할 경우 치매 발생률이 높아진다", "난청이 낙상사고의 위험을 높인다"는 등 난청의 위험성을 알려주는 각종 연구결과들 역시 속속 발표되고 있다.

하지만 아직가지도 난청을 방치하거나, 또는 잘못된 속설과 오해를 올바른  지식인양 생각하고 있는 이들이 많다.

이러한 시기에 지속적인 사호공헌활동을 통해 난청인들에게 희망을 선사해주고 있는 '국내 보청기 브랜드' 딜라이트 보청기 (대표 구호림)가 <노인성 난청인식 개선을 위한 공개강좌>를 개최해 주목을 받고 있다.


오는 11월 7일 오후 2시 청량리 본사 대회의실(서울시 동대문구 청량리동 소재)에서 진행될 이번  강좌에선 '노인성 난청의 이해','난청인을 대하는 방법','보청기 착용 대상 및 선탣 기준'등 노인성 난청과 보청기에 대한 다양한 정보를 제공할 예정이다. 소정의 기념품과 다과도 제공된다.

또한 강좌 후에는 질의응답과 함께 딜라이트 청량리점에서 참석자들을 대상으로 한 청력검사와 정밀한 상담도 진행한다는 것이 업체 관계자의 말이다.

구호림 대표(이학박사, 청각학전공)는 "노인성 난청은 이미 미국과 같은 선진국에서는 3대 노인성 질환으로 알려져 있고, 우리나라 역시 난청 인구가 대폭 증가하고 있는 것이 사실"이라며 "하지만 아직까지 그 증상과 대처방법을 제대로 아는 경우는 드물다"고 설명한다.

이어 "난청은 우울증이나 치배와도 관련이 깊은 것으로 계속 밝혀지고 있는 만큼 노인성 난청에 대한 정확한 이해와 청각관리, 그리고 보청기 선택 기준은 매우 중요하다"며 "이러한 사실들을 조금이라도 더많이 알리기 위해 공개 강좌를 개최하기로 마음 먹었다"고 말했다.

공개강좌 및 관련 행사는 모두 무료로 진행되며, 현재 사전 접수를 받고 있다. 딜라이트 보청기의 공개강좌에 참석을 원하는 사람은 딜라이트 보청기 대표번호로 문의하거나 홈페이지 접수, 또는 가까운 전문점에 문의하면 된다.

한편, △한림국제대학원/우송대학교 겸임교수 △서울대학교 청각평형교육센터 운영위원 △국가직무표준(NCS) 청각관리 개발진 및 개정 심사위원 등을 맡고 있는 구호림 대표는 <노인성 난청을 위한 청각장애평가(KESHH)의 개발>을 비롯한 다수의 논문 집필은 물론 '노인성 난청의 새로운 이해'를 주제로 한 강의를 현재까지 500회 이상 해오고 있다

원문보기
http://sports.chosun.com/news/ntype.htm?id=201811030100019200001075&servicedate=20181102 
TOP
무단 이메일 수집거부 본 사이트는 이메일 무단수집을 거부합니다.
본 홈페이지에 게시된 이메일 주소가 전자우편 수집프로그램이나 그 밖의 기술적 장치를 이용하여 무단으로 수집되는 것을 거부하며, 이를 위반시 정보통신망법에 의해 형사처벌됨을 유념하시기 바랍니다.

[게시일:홈페이지 제작일~현재]

정보통신망법 제50조의 2 (전자우편주소의 무단 수집행위등 금지)

①누구든지 전자우편주소의 수집을 거부하는 의사가 명시된 인터넷 홈페이지에서 자동으로 전자우편주소를 수집하는 프로그램 그 밖의 기술적 장치를 이용하여 우편주소를 수집하여서는 아니된다.
②누구든지 제 1항의 규정을 위반하여 수집된 전자우편 주소를 판매, 유통하여서는 안된다.
③누구든지 제 1항 및 2항의 규정에 의하여 수집, 판매 및 유통이 금지된 전자우편의 주소임을 알고 이를 정보전송에 이용하여서는 아니된다.